직원게시판

좋은 시 한편

작성자 새로나병원 작성일16-02-25 08:04 조회2,721회 댓글0건

본문

 

 

 

유치환 _ 행복

 

사랑하는 것은

사랑을 받느니보다 행복하여라

오늘도 나는

에메랄드빛 하늘이 환히 내다뵈는

우체국 창문 앞에 와서 너에게 편지를 쓴다

 

행길을 향한 문으로 숱한 사람들이

제각기 한 가지씩 생각에 족한 얼굴로 와선

총총히 우표를 사고 전보지를 받고

먼고향으로 또는 그리운 사람께로

슬프고 즐겁고 다정한 사연들을 보내나니

 

세상의 고달픈 바람결에 달리고 나부끼어

더욱 더 의지 삼고 피어 헝클어진

인정의 꽃밭에서 너와 나의 애틋한 연분도

한 방울 연련한 진홍빛 양귀비꽃인지도 모른다

 

사랑한다는 것은

사랑을 받느니보다 행복하나니라

오늘도 나는 너에게 편지를 쓰나니

그리운 이여, 그러면 안녕

 

설령 이것이 이세상 마지막 인사가 될지라도

사랑하였으므로 나는 진정 행복하였네라

 

 

 

작성일 : 2015년 10월 2일

작성자 : 2병동Alain

 

새로나병원 / 대표자명: 장광식 / 사업자번호: 312-91-48109
주   소: (31068) 충청남도 천안시 동남구 향교1길 130-23(유량동 398-1번지)
전화번호: 041)520-7000 / 팩스: 041) 569-4000  
병원소개 개인정보처리방침 Copyrightⓒ2007 Saerona Hospital All rights Reserved.